표준협회, 서비스품질 新인증 `SQ-STAR` 선보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표준협회는 디지털 언택트 시대의 새로운 서비스품질 평가모델인 'SQ-스타(STAR) 인증'을 새롭게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SQ-STAR(Service Quality Star Certification) 인증은 소비자 경험 평가와 미국 국가품질상인 MB(Malcolm Baldrige) 기반의 전문 평가를 동시에 실시하, 일정 수준 이상의 우수 기업에 부여하는 인증이다 .

기존 경영시스템에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서비스품질을 높인 기업이 좋은 평가를 받을 수 있다고 협회는 설명했다.

SQ-STAR 인증은 지난 20년간 운영한 한국서비스대상과 KS-SQI(한국서비스품질지수)를 융합해 기업 평가 요소를 균형 있게 반영했다고 협회는 덧붙였다.

기존 포상과 인증제도와 달리 실무팀 위주의 평가, 간단한 기업소개서, 근거자료만 제시하면 쉽게 현장심사를 마칠 수 있다.

인증을 획득하기 위해선 현장심사 최소 250점 이상을 포함해 600점 이상(1000점 만점)을 받아야 한다.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기업은 심의에서 제외될 수 있다. 금융, 유통, 통신, 보건, 공공부문 등 KS-SQI 고객평가 척도가 개발된 81개 업종이 신청할 수 있다.

심사항목은 경영진 리더십, 서비스모델의 독창성, 고객관리, 정보관리, 직원육성시스템, 서비스 시설 등 시스템과 인프라 등이다. 현장심사에 앞서 고객패널 평가를 통해 서비스 결과를 실제 체험한 소비자 목소리를 비중있게 평가에 반영한다. 김승룡기자 srkim@dt.co.kr

표준협회, 서비스품질 新인증 `SQ-STAR` 선보여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