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10년만에 9만원대 냉장 한우 세트 출시…소포장 실속 세트 강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현대백화점이 추석을 앞두고 10년 만에 9만원짜리 냉장 한우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늘어난 1~2인 가구를 겨냥해 실속형 소포장 선물세트를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현대백화점은 올해 추석 선물세트 중 소포장한 10만원 이하 선물세트 종류를 지난해 추석보다 30%가량 늘리고 물량도 50% 확대한다고 17일 밝혔다.

가장 눈에 띄는 것은 9만원짜리 한우 선물세트 '현대 한우 소담 성'(800g)이다. 기존 20만~40만원대 한우 선물세트와 달리 200g씩 소분해 총 800g으로 구성한 실속 한우 선물세트다.

수산물과 청과도 10만원 이하 선물세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수산물 선물세트는 국내산 참굴비 10마리로 구성된 영광 특선 참굴비 세트, 국산 민어 5마리를 말린 민어 세트, 제주산 손질 고등어를 개별 포장해 구성한 실속 고등어 세트 등을 8만~9만원대에 준비했다.

청과 선물세트는 사과·배를 각각 6개씩 포장한 사과·배 센스 세트, 샤인머스켓 1송이와 애플망고 4개로 구성된 샤인머스켓·애플망고 세트 등을 9만원대에 판매한다.

프리미엄 전통 식품 브랜드 '명인명촌'도 대표적인 인기 상품인 '미본 합'의 소포장 선물세트인 '미소 합'의 물량을 30%가량 늘렸고 '느린방앗간 기름 세트', '현대쌀집 토종 진공미 세트' 등 다양한 소포장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1~2인 가구의 증가로 소포장·실속형 선물세트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는 최근 트렌드를 반영했다"며 "명절 문화가 점차 간소화하면서 소포장 트렌드도 더욱 가속화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현대백화점, 10년만에 9만원대 냉장 한우 세트 출시…소포장 실속 세트 강화
현대백화점이 10년 만에 9만원대 냉장 한우 추석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현대백화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