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관심 뜨겁네”…홈페이지 개설 한달만에 방문자 100만명 넘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3기 신도시 홈페이지가 만들어진지 한 달여만에 방문자가 10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17일 오전 8시 기준으로 신도시 홈페이지 방문자가 106만1253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 중 18만명 이상은 '청약일정 알리미 서비스'를 신청했다.

홈페이지는 지난달 6일 개설됐으며, 해당 서비스를 신청하면 신청자가 관심있는 신도시의 청약일정을 3~4개월 전 문자로 알려준다.

청약일정 알림 신청자의 데이터를 보면 신도시 선호도(중복선택 가능)는 하남 교산(20%), 과천(18%), 고양창릉(17%), 남양주 왕숙(15%), 부천대장(13%), 인천계양(11%) 등 고른 분포를 보였다.

신청지역은 경기도가 57%, 서울이 33%, 인천이 8%로 나타났다.

이들 관심 수요자들이 희망하는 주택 면적은 60~85㎡가 61%를 차지했다.

청약 목적에 대해서는 95%가 본인 거주를 선택했고 4%는 자녀 주거 지원용이라고 응답했다.

3기 신도시 청약은 2021~2022년 사전청약, 2023년 본청약, 2025년 첫 입주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국토부는 지난달 남양주 왕숙·하남 교산·인천 계양 등지의 보상공고를 완료했으며 감정평가 등을 거쳐 연말부터 보상에 착수할 예정이다. 고양 창릉·부천 대장 등은 내년 초 보상 공고가 계획돼 있다. 또 일각에서 문화재 발굴 등으로 사업이 지연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옴에 따라 사전청약 시점에는 보상 및 문화재 여건 등을 면밀히 검토한 이후 사업지연 가능성이 낮은 구역을 최종 확정해 시행할 방침이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3기 신도시 관심 뜨겁네”…홈페이지 개설 한달만에 방문자 100만명 넘어
3기 신도시 홈페이지.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