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계약대금 신속 지급 및 납품기한 연장 추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조달청은 추석을 앞두고 중소·영세기업의 경영 애로 해소를 위한 자금 지원과 각종 대금을 조기에 지급키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조달청이 관리하는 전국 25곳 공사 현장에 대한 특별 점검을 실시해 하도급 대금, 자재·장비 대금, 근로자 임금 등 명절 이전 지급 예정인 440억원이 체불되지 않도록 관리한다. 또 하도급 지킴이를 이용하는 공공기관에 하도급 대금을 명절 전에 조기 지급하도록 할 계획이다.

계약업무를 신속히 처리해 명절 전에 최대한 지급되도록 유도하고, 계약대금의 80%를 미리 받을 수 있는 선금·네트워크론을 활용하도록 지원한다.

납품기한 조정도 추진한다. 이를 위해 명절 직후(10월 5∼7일) 납기가 도래하는 계약과 납품건(4800여 건, 2300억원 상당)은 수요기관과 협의를 거쳐 납기를 10월 13일 이후로 연장할 계획이다.

정무경 조달청장은 "코로나19 위기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조달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정책을 발굴·시행하겠다"고 말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조달청, 계약대금 신속 지급 및 납품기한 연장 추진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