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15대 1로 1순위 청약 마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대우건설은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일원에 선보인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이 평균 15대 1의 청약경쟁률로 마감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전날 1순위 해당지역 청약접수를 받은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은 특별공급을 제외하고 927가구를 모집해 1만4079건을 접수받으며 평균 15.19대 1의 경쟁률로 전 주택형이 마감됐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117㎡B로 99가구 모집에 3655건이 접수돼 평균 36.92대 1을 기록했다.

분양관계자는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은 수원시 영통구에서도 중심 입지에 위치해 풍부한 생활 인프라와 우수한 학군, 직주근접 등 최적의 입지여건을 누릴 수 있다"라며 "여기에 1000가구가 넘는 푸르지오 대단지로 조성되는 만큼 계약도 원활하게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영흥공원은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추진돼 여의도공원(약 23만㎡)의 2배가 넘는 총 59만1308㎡ 규모의 근린공원 안에 단지가 조성돼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향후 일정은 오는 23일 당첨자 발표를 시작으로 10월12일부터 21일까지 10일간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대우건설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15대 1로 1순위 청약 마감
영흥공원 푸르지오 파크비엔 투시도. <대우건설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