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보, 파트너사들과 융합플랫폼 맞손

AI 활용 자동 언더라이팅 시스템 등 추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롯데손보, 파트너사들과 융합플랫폼 맞손
최원진(맨 왼쪽)롯데손해보험 대표이사와 스타트업 대표들이 지난 14일 중구 소월로 롯데손보 본사에서 기술교류 MOU를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손해보험 제공


롯데손해보험(최원진 대표이사)은 차세대 인슈어테크 핵심기술 공동개발·마케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14일 서울 중구 남창동 소재 본사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롯데손해보험 최원진 대표이사와 인슈로보 서민 대표이사, 티맥스데이터 이희상 대표이사, 현대BS&C 노영주 대표이사, 에이치닥테크놀로지 한국지점 주용완 대표를 포함한 관련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서 5개사 대표는 새로운 인슈어테크 융합플랫폼·관련 서비스 확산과 각 사의 사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신개념 보험서비스 기획·개발 △혁신 ICT기술기반 신개념 인슈어테크 융합플랫폼 구축 등 공동 추진을 체결하였다.

한발 더 나아가 롯데손보는 파트너사들과 △AI를 활용한 자동 언더라이팅 시스템 구축 △챗봇(NLP)활용 계약체결 및 보상시스템 개발 △OCR을 활용한 본인(개인·사업자) 인증 및 간편가입 △블록체인 기반 계약관리· 보험증권 보험금 청구 등 개발에 나설 예정이다.최소영 롯데손해보험 일반보험그룹장은 "이번 MOU를 통해 기술적·사업적으로 경쟁력을 높이고,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핵심 IT기술을 결합한 혁신 서비스를 활용하여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