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유니버시티 앰버서더’ 2기 활동 성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슈나이더 일렉트릭, ‘유니버시티 앰버서더’ 2기 활동 성료
슈나이더 일렉트릭 익산 스마트팩토리에 방문한 학생들. 슈나이더 일렉트릭 제공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유니버시티 앰버서더'의 2기 활동을 마무리했다고 13일 밝혔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유니버시티 앰버서더는 한국 지사가 기획하고 진행하는 Z세대 대상 참여프로그램이다. 미래의 인재이자 주역인 대학생들에게 변화하는 시대에 맞는 역량 강화와 구체적 비전 실현에 도움이 되고자 기획됐다.

이번 2기 슈나이더 일렉트릭 유니버시티 앰버서더로 선발된 16명의 대학생들은 이공, 경영, 어문계 등 다양한 전공자들로 구성됐다. 지난 3월부터 7월까지 약 5개월간 현장 중심의 프로그램을 경험하고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스마트 빌딩, 데이터센터, 스마트팩토리, 스마트 전력 등 주력 사업분야의 최신 기술을 온라인 행사와 교육 영상을 통해 체득하는 동시에 관련한 소셜 미디어 콘텐츠 및 동영상을 제작하는 등 브랜드 콘텐츠 개발 업무에 참여했다.

유니버시티 앰버서더 2기는 업계 전문가들과의 직접적인 교류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업무 역량을 파악하고 최신 산업 트렌드를 경험했다. 10년 이상 경력의 실무자들을 만나 '슈나이더 마스터 인터뷰'를 직접 진행하고 전통적인 공장에서 스마트 공장으로 거듭난 '익산 스마트팩토리'를 방문해 디지털 전환 현장을 둘러보는 기회도 가졌다. 또 HR팀을 직접 만나 외국계 기업의 특징과 직무 소개, 일대일 이력서 첨삭을 제공해 학생들이 원하는 분야와 직무를 개발할 수 있도록 구직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우수 앰버서더로 선정된 3인에게는 약 200만원의 장학금이 수여되고 최우수 학생은 슈나이더 일렉트릭 2021년 동계 인턴으로 활동하게 된다. 앰버서더 프로그램에서 선발된 6명의 학생들은 이달부터 6개월간 '슈나이더 일렉트릭 대학생 기자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갈민경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마케팅 본부장은 "올해는 학생들의 의견을 반영해 다양한 실무 중심의 프로그램을 강화했고 그 결과 참여 학생들의 전체 만족도가 10점 만점에 9.1점을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 됐다"면서 "앞으로도 다양성과 포용성을 바탕으로 미래 사회의 주인공들이 자신의 능력을 발굴하고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