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유비, 마스크 장비 렌탈서비스 제공 위해 에스에이치렌탈과 협약 체결

마스크 생산공장에 렌탈 방식 장비 구매 지원으로 초기 자금 부담 줄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온유비, 마스크 장비 렌탈서비스 제공 위해 에스에이치렌탈과 협약 체결
자동화 장비 전문기업 온유비(대표 두원표)는 자체 개발한 KF94 및 덴탈 마스크 생산장비를 렌탈 방식으로 판매하기 위해 에스에이치렌탈(대표 이호원)과 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고객사의 장비 구매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조치다. 신규 런칭된 렌탈 서비스를 통해 고객사는 마스크 생산 장비를 수 개월간 사용하며 렌탈료를 납입하고, 약정 기간의 렌탈료를 완납하면 해당 장비의 소유권을 이전 받게 된다.

장비를 신규로 투자하거나 증설할 경우 상당한 자금이 필요한데 렌탈을 통해 초기 자원을 원단 구입 등에 배분할 수 있어 고객사 입장에서는 자금 운용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에스에이치렌탈은 렌탈서비스 파트너로 온유비를 선정한 이유가 온유비의 검증된 개발능력과 사후서비스 대응능력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에스에이치렌탈 이호원 대표이사는 "많은 고객사가 가장 합리적인 방법으로 보다 수월하게 마스크를 생산하는 데 많은 기여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실제로 온유비는 대기업의 1차 협력사로 양산설비의 납품 및 유지보수, 긴급 대응 등에 풍부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국내외 다수 거점에 200명 상당의 엔지니어 조직을 갖추고 있다. 신규 렌탈 서비스 대상이 되는 온유비의 마스크 생산장비는 각종 공정을 개선한 차세대형 모델로 안정적인 생산을 통한 높은 효율성을 갖췄다.

온유비는 자동화장비 개발 전문기업이라는 장점을 활용해 고도화된 생산 체계를 갖추고자 하는 고객사의 각종 니즈에 대응할 예정이다.

고객사가 취급하는 다양한 생산품목에 대한 검사 공정이 필요하거나 포장, 물류에 이르는 전체 생산공정을 자동화하고자 할 경우 전문인력을 파견하여 상담도 지원한다. 온유비 두원표 대표이사는 "마스크 생산장비의 가장 주목받는 메이커로서 느껴지는 책임감이 크다. 시장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해결하는 데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