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중하지 못하다"…김종인, 당내 행정수도 이전 주장에 급제동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중하지 못하다"…김종인, 당내 행정수도 이전 주장에 급제동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27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당내에서도 '행정수도 이전' 관련 주장이 나오자 "신중하지 못한 자세"라며 제동을 걸었다.

김 위원장은 이날 비대위 회의 후 당내 일부 충청권 의원 등이 수도 이전 논의에 동조하는 목소리를 내는 데 대해 "(현재 수도 이전 논의는) 정치권에서 별다른 생각 없이 호도하기 위한 이슈를 제공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수도 이전과 관련해 당내 논의기구를 만들 계획을 묻자 "생각 없다"고 잘라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에서 행정수도 이전을 '박정희 전 대통령의 꿈'이라고 표현한 데 대해서는 "배경을 모르는 사람들이 하는 이야기"라면서 당시 미국의 한국 철군 움직임과 맞물린 것일 뿐 박 전 대통령이 행정수도 이전을 꿈꾼 것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