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서, 7개월째 韓바둑랭킹 1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진서, 7개월째 韓바둑랭킹 1위
GS칼텍스배 3년 연속 우승한 신진서

한국기원 제공


신진서(사진) 9단이 7개월 연속 한국 바둑 프로기사 랭킹 1위 자리를 지켰다. 6일 한국기원에 따르면, 신진서는 지난 한 달 동안 7승 1패의 성적을 거두며 랭킹 점수 28점을 끌어올려 총 1만157점으로 역대 최고 점수를 기록했다.

이 기간 신진서는 GS칼텍스배와 쏘팔 코사놀 최고기사결정전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1억400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쏘팔 코사놀 최고기사 결정전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박정환은 2승 3패로 주춤, 랭킹점수 5점을 잃어 9972점으로 2위를 유지했다.

10위권 내 랭킹 변화는 없었다. 신민준 9단(9843점)과 변상일 9단(9741점)이 3·4위를 지킨 가운데, 5위 김지석 9단(9681점)은 6위 이동훈 9단(9680점)에게 1점 차로 추격당했다. 이동훈 역시 7위 강동윤 9단(9676점)에게 4점 차로 추격당하고 있다.

이지현 9단(9597점), 안성준 8단(9572점), 박영훈 9단(9564점)은 6월 한 판도 두지 않으면서 8∼10위를 지켰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