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지역인재 양성 마중물 역할한다…마산장학재단에 100억원 출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부영그룹이 마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마산장학재단에 100억원을 출연한다.

부영그룹은 마산장학재단의 안정적인 운영 및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100억원을 출연해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마산장학재단은 부영그룹과 국회의원, 교육인, 법조인, 지역 경제인 등이 모여 마산지역의 장학 사업과 각종 학술연구 사업에 기여하고자 설립됐다. 재단은 우수한 지역 인재육성 사업과 관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재능이 있어도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학업을 포기하는 학생들이 없으면 한다"며 "재단의 지원을 통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여 우리 사회에 보탬이 되는 일원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부영그룹, 지역인재 양성 마중물 역할한다…마산장학재단에 100억원 출연
부영빌딩 전경. <부영그룹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