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정 비트컴퓨터 회장, 코로나 극복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조현정 비트컴퓨터 회장, 코로나 극복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조현정 비트컴퓨터 회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동참했다. 비트컴퓨터 제공

조현정 비트컴퓨터 회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 캠페인은 외교부가 시작한 것으로 코로나19 사태로 힘든 시기에 함께 힘을 내자는 취지다. 조 회장은 '함께 이겨낼 수 있습니다'(Together, we can win!)의 응원 문구를 들고 촬영한 사진을 SNS에 게재했다.

조 회장은 문규영 아주그룹 회장의 지목으로 캠페인에 참여했다. 캠페인을 이어갈 릴레이 주자로는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 예술인 김래환 조각가, 청년창업가 강성지 웰트 대표를 지목했다.

조 회장은 1983년 대학생 때 창업해 벤처 1호 기업인이다.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으로 일자리가 줄어든 경제 상황에서 일자리를 창출하는 대안으로 청년창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청년 창업가들이 자신의 미래와 국가를 위해 함께 이겨내자는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