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재활용 배달(택배) 봉투`, 온라인 쇼핑용 봉투 대안으로 주목

재생수지 60%에 ㈜애니켐의 특수 초고결정성 복합수지 40% 혼합해 제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친환경 재활용 배달(택배) 봉투`, 온라인 쇼핑용 봉투 대안으로 주목
물에 젖기 쉬운 채소와 생선 등 신선식품과 냉동식품부터 다양한 제품, 그리고 패스트푸드 등의 배달에 폴리에틸렌 수지로 제작된 봉투가 흔히 사용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로 온라인 쇼핑과 배달 주문이 늘면서 이러한 폴리에틸렌 수지 비닐봉투의 사용도 급증하는 추세다.

이에 쏟아지는 온라인 쇼핑용 배달(택배) 봉투의 폐기물이 환경 문제로 떠오르고 있다. 비닐봉투 쓰레기를 활용한 재생수지(폐합성수지 재생원료)의 수요는 극히 제한적인데 비해, 그 사용이 급격히 늘어난 것이다. 여기에 코로나19의 여파로 재활용 업체의 경영이 악화되어 비닐봉투 쓰레기가 그대로 소각 처리되어 온실가스 발생이 가중되고 있다.

2020년까지 25개 전 자치구의 공공 및 가정용 종량제봉투를 재생수지 사용 친환경봉투로 전면 교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 서울시처럼 각 지자체들도 친환경봉투의 사용을 장려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 최초로 환경부 환경표지(EL606, 포장재) 인증을 받은 '재생수지 60% 사용 친환경 재활용 배달(택배) 봉투'가 출시돼 화제다.

비닐봉투 제작 전문업체인 ㈜동우화학(대표 김용준)이 제작하고 친환경 소재 및 포장재 제조업체인 ㈜애니켐(대표 이옥란)이 독점 판매하는 '재생수지 60% 사용 친환경 재활용 배달(택배) 봉투'는 2억 원의 개발비가 투입되어 공동 개발된 제품이다.

'자원순환성 향상'과 '지역 환경오염 감소'의 사유로 환경부 환경표지(EL606, 포장재) 인증을 받았으며, 친환경 재활용 비닐봉투의 기준 규정인 '재생수지 40% 이상 사용' 보다 높은 비율인 재생수지 60%의 사용으로 환경보호 목적에 더욱 부합한 제품이다.

재생 폴리에틸렌 수지만으로 제작된 배달(택배) 봉투는 강도가 취약하다는 한계점이 있는데, 해당 제품은 재생수지 60%에 ㈜애니켐이 제조한 특수 초고결정성 복합수지를 40% 혼합 사용해 강도를 극대화했다. 덕분에 신선식품이나 냉동식품의 포장에도 적합하며 비교적 저렴한 단가로 공급돼 경쟁력을 갖췄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