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대, 세계 3대 뉴욕광고제 위너 선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동서대, 세계 3대 뉴욕광고제 위너 선정
뉴욕광고제 수상 대학생

[동서대 제공]


동서대학교는 디자인대학 학생 4명이 세계 3대 광고제 중 하나인 뉴욕광고제 광고 부문에서 위너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수상작은 디자인대학 이치수, 강경옥, 김태현, 김명주 학생의 링크사업단 캡스톤디자인 교과목(컨셉츄얼플래닝) 수업에서 나온 결과물이다.

이 작품은 관광객이 여행지에서 가방이 꽉 찬다는 이유로 버리는 의류 폐기물 문제를 해결하는 공유시스템을 창의적으로 표현했다.

여행객이 자신이 버릴 옷을 사진으로 찍어 에어비앤비에 등록하면 숙소 주인이 옷 상태를 살펴보며 다른 고객이 마음에 드는 옷을 빌리거나 살 수 있도록 하는 의류 재활용시스템이다.

1957년부터 시작된 뉴욕페스티벌 광고제는 칸 국제광고제, 클리오 광고제와 함께 역사 깊은 세계적인 광고 축제로 50여 개국에서 광고, 콘텐츠, 홍보제작물 등이 출품된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