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올해 초등 돌봄교실 과일간식 지원 시범사업 실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농림축산식품부는 '2020년도 초등 돌봄교실 과일 간식 지원사업'을 이달부터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농식품부는 지난 2018년부터 초등 돌봄교실 이용 학생을 대상으로 과일 간식을 지원해 왔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초등학생 등교 개학 일정이 늦어진 탓에 예년(4월)보다 늦은 6월부터 지원이 이뤄진다. 이에 △긴급돌봄 아동 포함 △7~8월 또는 주 2회 제공 등 학교별 여건에 따라 공급을 늘릴 예정이다.

공급되는 과일은 친환경 또는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 제품으로,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인증 시설에서 제조된 '컵과일' 등이다. 농식품부는 코로나19로 인한 학부모·교사 등의 우려를 고려해 공급업체 현장 점검을 강화하는 등 위생·안전 관리에 나설 방침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아동기 영양 불균형을 완화하고, 장기적으로는 바람직한 식습관 형성을 통해 비만 개선 등 국민 건강증진에 도움을 주는 사업"이라며 "감소 추세인 국산 제철 과일의 소비기반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김동준기자 blaams8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