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트레이더스, 매일 커피 이어 매주 `피자구독권` 판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심화영 기자] 코스트코에 맞서는 무료회원제 창고형 할인점 이마트 트레이더스가 '구독서비스'를 강화한다.

24일 트레이더스는 커피구독권에 이어 피자구독권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 트레이더스는 첫 구독서비스로 1일 1잔의 커피를 제공하는 '커피구독권'을 선보인 결과, 3~4월 두달 간 커피구독권이 4000개 이상 판매됐으며 구독권 회수율이 40%를 상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트레이더스의 커피구독권은 삼성카드 결제고객이 한 달 4980원만 내면 한 달 내내 커피 한잔을 마실 수 있는 쿠폰이다. 백화점이 자사 앱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무료 커피쿠폰을 제공하듯이 고객을 매일 트레이더스로 향하도록 발길을 끄는 역할을 한다.

트레이더스 피자는 T카페에서 매출 1위 품목이다. 트레이더스는 피자구독권 판매를 통해 우수 고객 확보에 더욱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트레이더스는 점 내 T카페에서 사용할 수 있는 '6월 피자 월 구독권'을 트레이더스 전점(킨텍스점 제외)에서 오는 6월 14일까지 판매한다.

매주 피자 1판(콜라 1.5ℓ 1병 포함)을 총 4주간 제공하는 피자 구독권은 삼성카드로 결제시 2만9800원, 그 외 결제 수단으로 결제시 4만5000원에구매할 수 있다. 이형달 트레이더스 운영 담당은 "유통·식품 등 다양한 업계에서 구독서비스가 새로운 쇼핑 트렌드로 자리잡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심화영기자 dorothy@dt.co.kr

이마트 트레이더스, 매일 커피 이어 매주 `피자구독권` 판매
트레이더스 피자 모음컷 [이마트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