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3 확진` 대구농업고 학생·교직원 모두 음성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3 확진` 대구농업고 학생·교직원 모두 음성
코로나19 검사받으러 가는 고3 학생들 [연합뉴스]



등교 수업 하루 만에 고3 학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을 받아 폐쇄된 대구농업마이스터고에서 교직원 118명과 학생 106명에 대해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22일 대구시와 시교육청에 따르면 기숙사에 입소한 고3 학생 한 명이 양성 판정을 받음에 따라 당일 등교한 학생 106명 검체를 검사했다.

이 가운데 105명이 음성으로 나왔고, 나머지 1명도 오후 늦게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방과후강사 7명과 교생 14명, 배움터지킴이 3명을 포함한 교직원 118명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 학교는 전날 경북 구미에 집이 있는 고3 학생 확진자가 나오자 방역을 위해 학교를 폐쇄하고 기숙사생 16명을 귀가시켰다.

이 가운데 4명은 자가격리하도록 했다.

양성 판정을 받은 학생은 대구의료원으로 이송했다.

학교 측은 이날부터 고3 학생을 대상으로 원격수업을 재개했다.

1∼2학년은 추후 상황을 지켜보고 등교 수업 여부를 결정한다.

대구시와 시교육청은 경북도, 구미시와 함께 감염 경로를 파악 중이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