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HDC현대산업개발-아시아나항공 M&A 승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공정거래위원회가 HDC현대산업개발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건을 승인했다고 3일 밝혔다.

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12월 27일 아시아나항공의 주식 61.5%를 취득하는 계약을 체결하고, 올해 1월 30일 기업결합을 공정위에 신고했다.

공정위는 "이번 기업결합의 핵심은 현대산업개발의 토목건축공사업과 아시아나항공 항공운수업에 대한 인수·합병(M&A)"이라며 "양사 주요 업종이 달라 결합으로 인한 시장 경쟁 제한 우려가 없다"고 밝혔다. 또 "양사가 모두 면세점 사업을 하고 있어 일부 경쟁 제한성 우려가 제기됐다"면서도 "세부 분야가 다르고 양사 시장 점유율이 낮은 점을 고려해 경쟁을 제한하지 않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결합 심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항공업계의 상황을 감안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어려운 시장과 관련해서는 결합 심사를 조속히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당 기업결합은 미국, 중국, 러시아, 카자흐스탄 등 여러 경쟁당국에도 신고돼 심사되고 있다.

김동준기자 blaams89@dt.co.kr



공정위, HDC현대산업개발-아시아나항공 M&A 승인
지난달 24일 인천국제공항 활주로에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착륙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