벅스, 결합요금제 출시…`크루` 구성하면 최대 79% 할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벅스, 결합요금제 출시…`크루` 구성하면 최대 79% 할인
음악플랫폼 벅스가 가족·친구·연인 등과 '크루'를 결성해 서비스를 이용하면 최대 79%의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결합요금제를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벅스의 결합혜택을 통해 한 번 크루를 구성하면 할인된 금액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크루를 유지한다면 혜택 기간 제한이 없으며, 최대 79%의 통 큰 할인을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크루 멤버가 각각 원하는 음악 상품을 정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리더'가 멤버를 초대하고, 모든 멤버의 이용권을 리더가 결제하면 크루가 구성된다. 크루에 멤버를 추가할 경우 22~25%의 기본 할인이 적용되며, 멤버 1인에 한해 최대 79%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크루는 리더를 포함해 최대 4명까지 구성 가능하며, 각각 별도의 계정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멤버가 선택할 수 있는 자동결제 음악 상품은 벅스에서 가장 인기가 높은 '모바일 듣기', '듣기', '듣기 300회', 그리고 1천만곡의 FLAC 고음질 음원을 무제한으로 감상할 수 있는'프리미엄 듣기'까지 4종이다.

벅스 측은 "음악 서비스 활용 방식이 다양해짐에 따라 혜택과 편의성을 높인 음악 전용 결합혜택을 기획해 선보였다"며 "자동결제를 이용하는 회원이라면 지인들과 함께 크루를 구성해 저렴하게 상품을 이용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위수기자 withsu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