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구 한국금융지주 회장, 자사주 10만8000주 매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차현정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 증시가 연일 급락하는 가운데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회장이 10만8000주에 달하는 자사 주식을 매수했다.

23일 한국금융지주는 김 회장이 이날 오전과 오후 자사주 3만2000주와 7만6000주를 각각 장내 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이에 따라 김 회장의 지분율은 기존 20.23%에서 20.42%가 됐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최근 주가 급락으로 인한 투자자의 불안을 불식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금융지주는 앞서 2008년 10월 리먼 브러더스 사태 당시에도 김남구 회장(당시 사장)과 계열사 최고경영진 등 5명이 자사주 20여만주를 장내 매수한 바 있다.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회장, 자사주 10만8000주 매수
김남구 한국금융지주 회장. 연합뉴스.

차현정기자 hjcha@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