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봄 분양 앞두고 수도권·지방광역시 분양시장 기대감 회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이달 봄 분양을 앞두고 수도권과 지방광역시의 분양시장 기대감이 일제히 회복했다.

주택산업연구원은 2월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가 88.7로 전월대비 10.1포인트 상승했다고 11일 밝혔다.

연구원은 "주택 청약시스템 이관작업이 완료되어 2월 중순부터는 예정된 분양일정을 소화할 수 있게 됐다"며 "현재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유예기간인 점 등이 반영되어 분양경기에 대한 인식이 전월 대비 개선됐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92.1로 13.2포인트 상승했고 경기도와 인천 역시 각각 100.0, 95.0으로 17.3, 17.0 포인트 올랐다.

지방광역시 역시 울산을 제외하고 부산, 대구, 광주, 대전 등의 분양경기실사지수가 90선을 넘어섰다.

기업규모별로도 대형업체가 90.2, 중견업체가 86.6으로, 대형업체는 전월 수준을 유지했고 중견업체는 2월 분양시장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이 증가했다.

2월 전국 예상분양률은 77.2%로 전월대비 소폭 상승했다.

2월 분양가격 HSSI 전망치는 전월(102.1)대비 1.1포인트 하락하며 101.0을 기록했다.

연구원은 "최근 추가규제가 발표되고 정부의 규제정책 기조가 지속되고 있어 시장변동성이 심화되고 있는 바 분양시기, 분양가격, 시장수요에 대한 철저한 사전점검 후 분양계획 수립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이상현기자 ishsy@dt.co.kr

“2월 봄 분양 앞두고 수도권·지방광역시 분양시장 기대감 회복”
2월 분양경기실사지수 전망. <주택산업연구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