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전 매장 순차 방역 나선다…코로나 바이러스 원천 봉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제너시스BBQ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산으로부터 고객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업계 최초로 전 매장 방역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BBQ는 헬리오시티점을 1일 휴업하고 전문 방역업체와 매장직원들이 소독과 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전국 BBQ의 직영매장을 방역업체 일정에 맞춰 순차적으로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전국 패밀리 매장들의 방역도 빠르게 실시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매장 및 배달과 관련된 모든 직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주방과 매장 곳곳에 손세정제를 비치하는 등 고객 안전을 위해 대응 매뉴얼을 작성해 공지했다. 직영 매장의 경우 입구에 체온계까지 비치하고 있다. 배달 주문이 대폭 늘어남에 따라 제품을 배달하는 직원에게도 상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고 손세정제를 휴대하며 제품 전달 직전에도 반드시 손 세정을 다시 한 번 실시하도록 했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자가 아니어도 건강에 이상 징후가 있는 직원들에 대해 회복될 때까지 휴무를 준다는 방침이다.

제너시스BBQ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국민들의 우려가 높아진 가운데 소독과 방역을 위한 비용 증가와 휴무로 인한 매출 손해를 감수하더라도 고객과 직원들을 보호하는 것이 최우선"이라며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전국 매장의 위생 관리를 평소보다 더 점검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BBQ, 전 매장 순차 방역 나선다…코로나 바이러스 원천 봉쇄
BBQ가 전 매장을 순차 방역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제너시스BBQ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