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PwC컨설팅, AI로 기업혁신 지원

업무 자동화 오류·비용 줄이고
생산성 높인 '브리티웍스' 제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SDS-PwC컨설팅, AI로 기업혁신 지원
삼성SDS가 10일 삼성SDS 캠퍼스에서 PwC컨설팅과 AI 기반 업무혁신 사업 확대를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 오른쪽부터 홍원표 삼성SDS 대표이사, 임수현 전략기획담당(부사장), 이기학 PwC 대표이사, 임기호 본부장(전무).

삼성SDS 제공


삼성SDS(대표 홍원표)와 PwC컨설팅(대표 이기학)이 AI 기술과 솔루션을 활용해 기업의 업무혁신을 돕기 위해 손을 잡았다. 두 회사는 10일 오후 관련 업무협약을 맺고 삼성SDS의 솔루션과 PwC컨설팅의 컨설팅을 결합해 시장 공략에 나서기로 했다.

삼성SDS는 자사 AI 기반 RPA(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 솔루션 '브리티웍스'(Brity Works)와 챗봇, 텍스트 분석 등의 AI 기술을 제공하고, PwC컨설팅은 기업의 업무혁신을 위한 통합 컨설팅을 수행한다.

삼성SDS가 개발한 브리티웍스는 반복적인 업무를 자동화해 오류와 비용을 줄여주고 업무 생산성을 높여 주는 AI 기반 대화형 업무자동화 솔루션이다. 삼성전자, 삼성전기, 수협은행, 전자랜드 등 30여 기업이 브리티웍스를 도입해 자재현황 분석, 고객 응대, 판매 관리 등의 업무를 자동화했다.

특히 삼성SDS 전체 임직원의 83%가 브리티웍스를 통한 업무혁신에 참여하고 있으며, 사내 1만7800여 개 업무를 자동화해 9개월간 55만 시간을 절감했다. 삼성SDS는 자사와 국내 대표 기업들이 수행한 업무혁신 성과를 다른 기업들로 확산한다는 전략이다.

홍원표 삼성SDS 대표는 "AI 기술 역량과 사업 경험이 집약된 솔루션을 기반으로 PwC컨설팅과 사업협력을 펼쳐 대외 사업을 확대하고,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기학 PwC컨설팅 대표는 "회사의 글로벌 컨설팅 경험과 삼성SDS의 AI 역량을 결합해 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돕겠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