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리니지2M` , 두 달만에 매출 2740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엔씨 `리니지2M` , 두 달만에 매출 2740억
엔씨소프트의 모바일게임 '리니지2M'이 출시 두 달여 만에 누적 매출 2740억 원을 돌파했다는 분석결과가 나왔다.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 아이지에이웍스의 모바일인덱스는 10일 이같은 내용이 담긴 보고서를 발표했다. 지난해 11월 27일 출시된 리니지2M의 지난달 31일까지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 합산 누적 매출은 2740억 원으로. 하루 평균 매출은 41억 원에 달했다. 특히 지난달 1일에는 92억 원의 일 매출이 발생해 최대 일 매출 기록을 세웠다.

안드로이드 이용자 기준 월별 합산 매출 추정치를 분석한 결과 리니지2M의 매출은 게임이 출시된 지난해 11월 162억 원을 기록한 후 12월 1290억 원으로 늘었다. 이어 지난달에는 총 1287억 원을 기록하며 직전달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사용자 1인당 월 평균 사용금액을 알 수 있는 ARPMAU는 구글플레이 기준 지난해 11월 1만9402원에서 12월 16만7339원, 지난달 27만9578원으로 분석됐다.

출시 첫 날 일 사용자 수 54만 명을 기록한 리니지2M은 현해 20만 명 안팎의 사용자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전작인 리니지M보다 2배 가량 높은 수치다. 다만 이 수치에는 엔씨소프트의 자체 크로스플레이 서비스 '퍼플'을 통한 접속자 수는 포함되지 않았으며, 안드로이드 OS 사용자 기준이다. 이용자들의 지난달 리니지2M 월평균 사용시간은 118시간으로 직전 달 대비 40% 증가했다.

김위수기자 withsu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