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우리금융 이사회 “손태승 회장 체제 유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금융지주 이사회가 손태승 회장 체제를 당분간 이어가기로 했다.

우리금융지주는 6일 서울 중구 우리금융 본점에서 긴급 간담회를 열고 금융당국이 손 회장의 징계안을 통보할 때까지 현 체제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우리금융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기관에 대한 금융위원회의 절차가 남아 있고, 개인에 대한 제재가 공식 통지되지 않은 상황에서 의견을 내는 것은 시기적으로 적절치 않다"고 판단했다면서 "그룹 지배구조에 관해 기존에 결정된 절차와 일정을 변경할 이유가 없다는데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다.

한편, 손 회장이 금융감독원의 중징계에 불복해 소송을 진행할지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속보] 우리금융 이사회 “손태승 회장 체제 유지”
손태승 우리금융지주 회장. 디지털타임스 DB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