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1대` 판 현대차 판매왕

장석길 부장 外 우수자 10명 선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하루 1대` 판 현대차 판매왕
작년 현대자동차 판매왕에 오른 장석길 당진지점 영업부장.

<현대자동차 제공>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 작년 현대자동차 '판매왕'은 하루 한 대가량의 차를 판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는 5일 2019년 전국 판매 우수자 10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최다 판매 직원은 장석길(사진) 당진지점 영업부장(49세)으로 선정됐다. 그는 작년에만 차량 369대를 판매했다. 2000년 8월 입사 이래 누적 판매 대수는 3336대에 달한다.

장 영업부장은 "이번 성과는 당진지점 직원들이 함께 노력하고 무엇보다도 고객분들이 믿고 현대차를 구매해 주신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저를 믿어주신 고객들을 위해 감사한 마음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밖에 △김기양 대전지점 영업부장(349대) △최진성 혜화지점 영업부장(331대) △권길주 수원지점 영업부장(316대) △곽경록 수원서부지점 영업부장(314대) △정철규 청량리지점 영업부장(309대) △이양균 안중지점 영업이사대우(296대) △신동식 세종청사지점 영업부장(295대) △남상현 동탄테크노벨리지점 영업부장(294대) △이정호 성동지점 영업부장(294대) 등의 순으로 현대차 판매 우수자 상위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양혁기자 m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