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솔미 분노, 주차 뺑소니 피해에 “자수하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솔미 분노, 주차 뺑소니 피해에 “자수하라”
박솔미 분노(사진=연합뉴스)

박솔미 분노, 주차 뺑소니 피해에 “자수하라”
(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박솔미가 '주차 뺑소니'를 당했다며 분노를 표했다.

박솔미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수하라. 누가 그림 그리고 가셨다. 예쁘게도 그리셨네요. 액땜. 미워요"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박솔미의 차량 앞 범퍼에 선명하게 흠집이 난 모습이 담겼다. 사고를 낸 운전자는 이를 알리지 않고 도주한 것으로 보인다.

사람이 탑승하고 있지 않은 차량에 사고를 낸 후 사후 조치를 하지 않은 채로 도주하면(물피도주) 20만원 이하의 벌금과 벌점 15점이 부과된다.

한편, 박솔미는 2013년 배우 한재석과 결혼해 두 딸을 두고 있다. 최근 작품으론 2018년에 종영한 드라마 '죽어도 좋아'가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