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NCT드림 공연연기 “우한 폐렴 확산 예방차”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태연·NCT드림 공연연기 “우한 폐렴 확산 예방차”
태연(사진=SM엔터테인먼트)

태연·NCT드림 공연연기 “우한 폐렴 확산 예방차”
NCT드림

가수 태연과 보이그룹 NCT드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 폐렴의 확산으로 공연을 연기했다.

공연기획사 드림메이커는 30일 공식 SNS에 이 같이 밝히며 "아티스트와 관객, 스태프 안전이 최우선 사항이며,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관계 당국의 조언에 따라 확산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당초 태연은 다음 달 1일 싱가포르에서, NCT드림은 다음 달 7∼8일 마카오와 15일 싱가포르에서 콘서트를 열 계획이었다.

앞서 같은 이유로 슈퍼주니어가 공개 컴백쇼를 비공개로 전환하고 민중가요 콘서트 '더(the) 청춘' 일정을 연기했다.

태연은 이날 자신의 SNS에 "이런 상황에서 공연을 진행해도 마음이 무겁고 진행하지 않아도 마음이 무거운 상태"라며 "공연장에 오실 많은 팬 여러분과 모두의 건강이 제일 우선이고 걱정이라고 판단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김지은기자 sooy0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