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IDT, 엔터플과 하이퍼 커넥티비티 솔루션 사업 협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시아나IDT, 엔터플과 하이퍼 커넥티비티 솔루션 사업 협력
강석훈 아시아나IDT 상무(왼쪽)와 박현민 엔터플 대표가 22일 서울 종로구 아시아나IDT 본사에서 MOU를 체결한 후 사진을 찍고 있다. 아시아나IDT 제공

아시아나IDT(대표 박세창)는 엔터플(대표 박현민)과 하이퍼 커넥티비티 솔루션 사업에서 협력한다고 밝혔다.

하이퍼 커넥티비티 솔루션은 개별 시스템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외부 IT시스템과 연결해 주는 기술로, 기존에 시스템 연결을 위해 사용하던 오픈 API(애플리케이션 인터페이스) 기술을 대체할 수 있다. 최근 내·외부 데이터와 시스템을 빠르고 유연하게 연계하고자 하는 기업들에 해법이 될 수 있다.

아시아나IDT는 이번 협력을 통해 퍼블릭 클라우드 기반의 커넥티비티 솔루션 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엔터플은 보안통신 솔루션 스타트업으로, 기존 시스템 수정 없이 고객 서비스를 통합하고, 다양한 플랫폼 간 안전하고 신속한 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싱크트리'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글로벌 특허를 획득한 자체 보안통신 프로토콜을 통해 금융 관련 보안 컴플라이언스를 만족시키고, 금융 관련 개인정보 처리 등 관련 법률을 준수한다.

강석훈 아시아나IDT ICT융합담당 상무는 "엔터플과의 협업을 통해 가격 경쟁력, 보안성, 관리 효율성을 강화한 하이퍼 커넥티비티 솔루션을 확보하고, 국내·외 항공사, 고속·시외버스, 보험·카드사 등을 대상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