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말년·주호민, 기안84 건물주 등극에 “‘나혼산’ 전에도 돈 잘 벌었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말년·주호민, 기안84 건물주 등극에 “‘나혼산’ 전에도 돈 잘 벌었다”
이말년 기안84(사진=주호민 인스타그램 캡처)

웹툰작가 주호민, 이말년이 건물주가 된 기안84를 언급했다.

주호민과 이말년은 최근 트위치 생방송을 통해 누리꾼과 소통하던 중 "기안84가 46억 건물주인데 주호민 님은 대체 얼마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주호민은 "자기 돈은 아니고 대출이 많을 거다. 절반 이상일 것"이라고, 이말년은 "건물 살 때 대출을 보통 많이 끼고 산다"고 기안84의 빌딩에 대해 말했다.

두 사람은 기안 84의 수입을 간접적으로 언급하기도 했다. 주호민은 "기안84가 MBC '나 혼자 산다' 때문에 잘 된 게 아니다. 물론 그 영향도 크지만 거기 들어가서 잘 된 사람처럼 보이는데 ('나 혼자 산다') 들어가기 전에도 만화가 탑 티어였다. 항상 탑을 놓친 적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말년 역시 "'나 혼자 산다' 들어가기 전에도 잘 벌었다"며 기안84를 치켜세웠다.

기안84는 지난해 11월 서울 송파구 석촌동에 위치한 한 상가 건물을 46억 원에 매입해 화제를 모았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