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테크윈, 중동 최대 보안전시회 ‘인터섹 2020’ 참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장우진 기자] 한화테크윈은 19일(현지시간)부터 사흘 간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두바이에서 열리는 국제 보안 전시회 '인터섹(Intersec) 두바이 2020'에 참가한다고 20일 밝혔다.

인터섹은 중동 최대 규모의 글로벌 영상보안 박람회다. 올해 22회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는 전 세계 50개국에서 1100여개 글로벌 영상보안 기업들이 참가했다.

한화테크윈은 '일상 곳곳의 안전보안 솔루션'(Expansion of Secure Life)이라는 주제로 제품을 전시하고 현장을 찾은 관람객이 직접 제품과 솔루션을 체험할 수 있는 체험형 부스를 마련했다.

한화테크윈은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AI CCTV 카메라'와 'AI NVR'(카메라에서 촬영된 영상을 네트워크 기반의 디지털 저장 장치에 기록하는 장비) 등 최신 '와이즈넷 AI 솔루션'을 소개했다.

한화테크윈은 이번 전시회 참가를 필두로 상반기에만 한국, 미국, 영국 등지에서 열리는 국제 전시회에 연이어 참가해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한화테크윈 관계자는 "올해 첫 전시회에서 AI 기술과 중동 맞춤 솔루션 등을 소개하고 현장에서 고객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볼 수 있는 자리였다"며 "고객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함과 동시에 사이버보안도 더욱 고도화해 안전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장우진기자 jwj17@dt.co.kr

한화테크윈, 중동 최대 보안전시회 ‘인터섹 2020’ 참가
한화테크윈이 참가한 '인터넷 두바이' 전시장을 방문한 고객들이 다양한 영상보안 솔루션을 체험하고 있다.<한화테크윈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