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처럼 펼쳐지는 갤폴드2" 제품명 `갤럭시블룸` 유력

위·아래로 접히는 특성 반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꽃처럼 펼쳐지는 갤폴드2" 제품명 `갤럭시블룸` 유력
삼성전자가 오는 2월 11일 미국 샌프란시스코 언팩(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공개하는 2세대 폴더블폰이 '갤럭시 블룸'이 될 것이란 분석이다.

삼성전자는 언팩에서 갤럭시S20과 함께 클램셸(조개껍질) 디자인의 갤럭시 폴드 차기작을 공개한다. 외신과 IT전문가들을 통해 알려진 코드명(프로젝트)은 갤럭시S20가 '허브', 갤럭시 폴드2가 '블룸'이다.

앞서 지난해 상반기 삼성전자가 출시한 갤노트10에는 '다빈치'라는 코드명이 붙었고 갤폴드 코드명은 '위너'였다. 두 제품의 코드명은 실제 제품명까지 이어지지 않았지만 삼성전자가 갤럭시 폴드 차기작에는 폴드2라는 이름 대신 코드명을 실제 제품명으로 사용할 것이란 분석이다. 삼성전자는 최근 열린 미국 라스베가스 CES2020에서 주요 파트너들을 대상으로 한 비공개 회의에서,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을 '갤럭시 블룸'이라고 소개한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전자는 기존 갤럭시 폴드보다 가격을 낮춘 클램셸 디자인의 폴더블폰을 선보이고, 이를 더욱 많은 국가에 출시해 폴더블폰 대중화를 이룬다는 계획이다. 갤럭시 폴드 차기작 가격은 기존 제품(239만8000원)보다 100만원가량 저렴할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다만 5G가 아닌 LTE 전용 모델이며, 출시 시기는 3월 초가 될 전망이다.

갤럭시 폴드 차기작 코드명인 블룸은 '꽃이 핀다'는 뜻으로 위 아래로 접혀지는 갤럭시 폴드2의 특성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클램셸 폴더블폰은 가로축을 중심으로 접었을 때 정사각형, 펼쳤을 때 6.7인치 화면이 될 전망이다. 화면 상단 중앙 카메라를 제외하고 전체를 화면으로 채운 '홀 디스플레이'와 후면 듀얼 카메라를 탑재했을 것이란 관측이다.

한편 갤럭시S20에 적용될 허블은 미국의 천문학자이자 NASA(미국항공우주국) 등이 개발한 우주 망원경 이름을 갖고 있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에 따르면 갤럭시S20 카메라는 1억800만 화소를 지원하는 메인카메라를 비롯해 광학 5배줌 촬영이 가능하고, 후면 직사각형 카메라 모듈을 탑재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11월 초 유럽특허청에 '스페이스 줌(Space Zoom)'이라는 상표를 출원하기도 했다. 스페이스 줌은 사진의 품질 손상 없이 피사체를 확대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로 갤럭시S20은 밤하늘 촬영 등 카메라 성능에 진화를 불러올 것으로 기대를 받고 있다.

또한 갤럭시S20과 갤럭시 폴드2 모두 8K 촬영 기능을 보유할 것으로 보인다. 김은지기자 ke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