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언스, 한국도로공사 EDR구축 사업 수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니언스, 한국도로공사 EDR구축 사업 수주
통합 보안 플랫폼 기업 지니언스가 한국도로공사의 EDR (Endpoint Detection & Response, 단말기반 지능형 위협 탐지 및 대응)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지니언스는 지난해 국내 최대 규모의 NH농협은행 EDR 사업 수주에 이어 공공기관의 대표 레퍼런스까지 확보하면서 EDR 초기 시장을 발빠르게 선점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업무의 특성상 ICT가 융합된 생활밀착형 대 국민 서비스를 제공함에 있어 지능형교통시스템 등 다양한 선진적인 IT 시스템을 도입해 활용 중이다. IoT·5G 클라우드 등 초연결시대가 도래하고 네트워크 취약점을 악용한 대규모 악성코드 확산, 랜섬웨어, APT 등 지능형 위협이 증가하고 있다. 클린 PC 환경을 조성함은 물론 백신에서 탐지할 수 없는 신·변종의 악성코드를 탐지하고 자동으로 대응할 수 있는 체계 구축이 필요하다.

이에 따라, 한국도로공사는 지니언스의 EDR 솔루션 '지니안 인사이츠 E'를 선정하여 주요정보통신 기반 시설 및 업무망의 보안 체계를 고도화 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지니안 인사이츠 E 는 차세대 기업용 단말 보안 솔루션으로 사용자의 행위 및 PC 내부의 행위를 모니터링 하여 위협을 탐지할 수 있는 제품이다. 기존 안티바이러스의 한계를 뛰어넘는 지능형 솔루션으로 최근 기승을 부리는 지능형 공격, 랜섬웨어 등의 고도화된 공격 위협을 탐지한다. 공격의 징후, 공격의 진행 등을 추적할 수 있다. 침해사고지표(IOC), 머신러닝(ML), 행위기반 위협탐지(XBA), 야라(YARA) 등의 다양한 기술이 적용되어 알려지지 않은 모든 공격까지 탐지하고 대응할 수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동범 지니언스 대표이사는 "최근 보안 시장은 공격의 고도화, 지능형 위협의 증대에 따라 안티바이러스를 회피해서 공격하는 다양한 형태가 존재 한다"며 "지니언스의 EDR 솔루션은 EDR 초기 시장을 발 빠르게 선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은지기자 ke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