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본 해명 “과거 납치범에게 프러포즈…톱스타와 연애하기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본 해명 “과거 납치범에게 프러포즈…톱스타와 연애하기도”
이본 해명(사진=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이본이 자신을 둘러싼 루머를 해명했다.

지난 6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이본과 함께 이철희 국회의원, 코미디언 심현섭이 출연했다.

이본은 이날 "과거에 납치를 당했다. 형이 이본씨 팬이어서 그랬다고 하더라"며 "납치범이 유명한 관광 명소가 어디냐고 하더라. 그래서 같이 전을 먹었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 날 고급 스포츠카와 편지를 주면서 프러포즈를 했다. 계속 거절했더니 포기하시더라"고 밝혔다.

이본은 '연예인 블랙리스트'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건방지고 싸가지 없는 걸로 항상 상위권을 기록했다"며 "나는 말할 때 눈을 보고 이야기 한다. 그래서 오해를 샀던 듯하다"고 해명했다.

아직까지 결혼을 하지 않은 이유로는 "타이밍이 안 맞았다"며 "난 연애를 하면 전 길게 하는 편이다. 지금가지 4명 정도 밖에 안 된다. 길게는 10년, 짧게는 6년을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 당시 톱스타인 연예인과 연애를 한 적이 있다. 지금은 결혼하고 살고 있더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