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혁권-조수향, 열애·결별설 모두 "확인 어렵다" 선긋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혁권-조수향, 열애·결별설 모두 "확인 어렵다" 선긋기
박혁권 조수향 (사진=미스틱스토리, 연합뉴스)

배우 박혁권(48)과 조수향(28)의 결별설이 불거지자, 양측이 소속사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24일 박혁권 소속사 미스틱 스토리 관계자는 이날 불거진 두 사람의 결별설에 대해 "배우 개인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밝혔다.

조수향 소속사 눈컴퍼니 관계자 또한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지난 3월에는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진 바 있으나, 양측은 열애 사실에 대해 뚜렷한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열애설이 불거졌을 당시 이들은 나이차이가 20살이라는 이유로 주목받았다.

한편 박혁권은 MBC '하얀거탑', JTBC '아내의 자격', JTBC '밀회', SBS '육룡이 나르샤' 등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종영한 SBS '녹두꽃'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줬다.

영화 '들꽃'으로 데뷔한 조수향은 KBS 2TV 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에서 악역으로 주목받았다. 최근 종영한 KBS2'조선로코-녹두전'에 출연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