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헤니, 김경란에 깜짝 영상 편지 “한국가면 들리겠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다니엘헤니, 김경란에 깜짝 영상 편지 “한국가면 들리겠다”
다니엘헤니 김경란(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화면 캡처)

배우 다니엘 헤니가 김경란에게 위로의 말을 건넸다.

11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는 다니엘 헤니가 출연해 김경란에게 영상 편지를 보냈다.

이날 이규한은 김경란에게 "누나가 그렇게 말했던 다니엘 헤니 형이 소개팅하라고 하면 어떡하실 건지?"라고 물었다. 이에 김경란은 "사실 미방송분 영상 중에 제가 다니엘 헤니 분께 영상편지를 보낸 게 있다. 부끄럽지만 추억이니까 SNS에 올렸는데, 정말 심히 고민을 한 게 해시태그에 다니엘 헤니를 써야 하나. 그런데 결국 혹시 보실까봐 못했다"며 팬심을 고백했다.

이때 다니엘 헤니의 영상 편지가 공개됐다. 영상에서 다니엘 헤니는 "방송을 통해 힘들었다는 얘기를 들었다. 용기 내라고 말씀드리고 싶고 지금도 밝고 긍정적으로 잘 지내시는 거 같다. 조금 뻔한 말 같지만 좋을 때도 있고 나쁠 때도 있는 법 아니겠냐"며 위로를 건넸다.

끝으로 다니엘 헤니는 "나중에 한국 가면 인사하러 들리겠다"고 말해 김경란을 설레게 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