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코아, 아모레퍼시픽 데이터 관리체계 구축 완료

‘데이터웨어’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기반 빅데이터 환경 구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데이터 비즈니스 기업 엔코아(대표 이화식)는 아모레퍼시픽의 데이터 관리체계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은 빅데이터 활용 기반 구축을 위해 프로젝트에 착수했다. 그 과정에서 엔코아의 독자 컨설팅 방법론과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프레임워크(EDF), '데이터웨어' 솔루션을 활용했다. 특히, 데이터 모델링 도구인 '디에이샵'(DA#)과 메타데이터 관리시스템 '메타샵'(Meta#)을 이용해 구축 기간과 비용을 절감했다. 또 데이터 표준 관리, 메타데이터 관리 등을 자동화한 솔루션을 도입해 프로젝트 생산성을 높였다.

심형섭 아모레퍼시픽 데이터통합관리팀장은 "아모레퍼시픽은 디지털 혁신의 핵심인 데이터 거버넌스 확립을 목표로 전문 DA(데이터 아키텍트) 조직을 구성하고 3년 내에 전사 데이터를 체계화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이 과정에서 엔코어 솔루션을 활용해 분산된 데이터 거버넌스 업무를 통합하고 효율화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프로젝트를 담당한 김범 엔코아 전무는 "이 프로젝트를 통해 엔코아의 데이터 컨설팅과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환경에서 안정적인 시스템 구축이 가능함을 확인했다"면서 "데이터웨어 솔루션은 기업 자체 시스템(온프레미스)은 물론 클라우드 환경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통합 데이터 관리 솔루션"이라고 밝혔다.

엔코아는 1000여 개 데이터 컨설팅 레퍼런스와 100여 개 대규모 데이터 관리시스템 구축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독자 데이터 컨설팅 방법론과 솔루션을 하나의 서비스 플랫폼으로 결합해 제조·유통·금융·통신기업은 물론 공공기관의 데이터 관리 프로젝트를 다양하게 수행하고 있다.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엔코아, 아모레퍼시픽 데이터 관리체계 구축 완료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