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개구리튀김 시식 소감 “생선살 같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이경, 개구리튀김 시식 소감 “생선살 같아”
이이경 개구리튀김(사진=tvN '짠내투어'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이경이 개구리 튀김을 생애 처음으로 시식했다.

9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짠내투어'에서는 베트남 달랏 여행 마지막 날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다딴라 폭포에서 루지와 관광을 하고 베트남식 샤부샤부 러우 맛집을 찾았다.

이용진은 "이색 음식이 있는 데 도전하겠냐"면서 개구리 튀김을 주문했다. 모두가 공포에 빠진 가운데, 호기심이 동한 이이경이 가장 먼저 시식에 나섰다.

물컹한 촉감과 생소한 개구리 발가락 모양을 맛본 이이경은 "개구리에 발톱이 있다"며 놀라워했다. 이어 "생선살 같다"는 의외의 시식 소감을 밝혀 멤버들의 시선을 받았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