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손예진 열애설 듣고 웃어넘겨..작품 선택에 지장 無"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빈 "손예진 열애설 듣고 웃어넘겨..작품 선택에 지장 無"
'사랑의 불시착' 현빈 손예진(사진=박동욱 기자 fufus@)

'사랑의 불시착' 현빈과 손예진이 두 차례 불거진 열애설에 대한 심경을 전했다.

현빈과 손예진은 9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tvN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발표회에서 지난 1월 불거진 열애설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앞서 현빈과 손예진은 영화 '협상'(2017) 이후 두 번의 열애설에 휩싸였고, 모두 부인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현빈은 "(열애설) 소식을 접하고 웃어넘겼다"라며 작품을 선택하는데 열애설은 부담이 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손예진은 '협상'을 통해 친분 관계를 쌓았고, 호흡을 맞춰보고 싶은 배우였기 때문에 기분 좋게 작품을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손예진 역시 현빈의 말에 공감했다.

이후 마이크를 든 이정효 감독은 "(열애설이 사실이면) 케미가 좋겠구나 생각했다"고 답해 현장에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현빈과 손예진이 출연하는 tvN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장교 남자의 절대극비 로맨스를 그린다. 14일 첫방송.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