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오늘(9일) 김건모 고소..강간죄 성립"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강용석 "오늘(9일) 김건모 고소..강간죄 성립"
(사진=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

가수 김건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A씨 측이 9일 고소장을 제출한다.

9일 A씨의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넥스트로의 강용석 변호사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중앙지검에 김건모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강용석 변호사는 "피해자가 룸싸롱 접대부였다고 하더라도 피해자가 계속 거부하는데도 피해자의 의사에 반해 강제로 성행위를 한 것은 강간죄가 성립한다고 할 것이고 김건모는 강간 후 피해자에게 아무런 대가도 지불하지 않았으므로 강간죄를 인정할 수 있는 증거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강용석 변호사는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그에 따르면 김건모는 2016년 8월 유흥주점을 찾아 접대 여성 8명을 불러 술을 마시던 A씨가 마음에 든다며 방에서 다른 여성들을 모두 내보냈다. 이후 룸 안의 화장실에서 A씨에게 구강성교를 강요하고 A씨를 성폭행 했다.

이 같은 주장에 김건모 측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하고, 논란에 개의치 않은 듯 인천 콘서트를 감행했다. 이후 SBS '미운우리새끼' 측도 김건모가 아내 장지연에게 프러포즈 하는 모습을 예정대로 방송해 시청자들로부터 불편했다는 평을 얻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