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 사재기 언급 "정당한 수고 헛되지 않도록"..방탄 진도 소신 발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이즈 사재기 언급 "정당한 수고 헛되지 않도록"..방탄 진도 소신 발언
헤이즈 진 사재기언급 (사진=Mnet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가수 헤이즈와 그룹 방탄소년단의 진이 최근 논란이 된 음원 사재기 논란을 언급했다.

지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 2019 MAMA)가 열렸다.

이날 '베스트 힙합 앤 어반 뮤직' 상을 받은 헤이즈는 "올해도 좋은 상 받을 수 있게 제 음악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하다"고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2020년에는 하나의 결과물을 세상에 내놓기까지 고민하고 노력하고 준비하는 모든 아티스트의 정당한 수고가 절대 헛되지 않게 좀 더 좋은 음악 환경이 만들어졌으면 한다"는 '음원 사재기'와 관련한 소신 있는 발언을 덧붙였다.

총 9관왕 기록을 세운 방탄소년단 또한 음원 사재기를 언급했다. 방탄소년단 진은 '올해의 노래상'을 수상한 뒤 "저희 정말 열심히 곡을 만든다. 다음 앨범에도 좋은 음악 들고 나타날 예정"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많은 분들이 좋은 노래를 만들고 계신데 그 노래들이 모두 인정 받는 그런 세상이 왔으면 좋겠다. 부정적인 방법도 좋지만, 조금 더 정직한 방법으로 좋은 음악 만드는 게 어떨까. 모두 다 좋은 음악 하고 듣는 그런 시대가 왔으면 좋겠다"는 말을 덧붙이며 논란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대중들은 글로벌 음악팬들이 지켜보는 시상식에서 '사재기 논란'을 직접 꼬집은 이들의 소신 있는 발언에 지지를 보내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