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화사, 비닐옷 입고 파격 퍼포먼스…갓세븐 잭슨 ‘깜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박진영 화사, 비닐옷 입고 파격 퍼포먼스…갓세븐 잭슨 ‘깜짝’
박진영 화사(사진=Mnet)

걸그룹 마마무의 화사와 가수 박진영이 비닐 의상을 입고 파격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4일 오후 6시 일본 나고야 돔에서 CJ ENM이 주최하는 음악 시상식 '2019 MAMA'(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가 열렸다.

이날 '2019 MAMA'에는 화사와 박진영의 특급 콜라보 무대가 펼쳐졌다. 두 사람은 비닐 재질의 의상을 입고 박진영의 히트곡 '날 떠나지마'를 불렀다.

화사는 네온컬러의 스윔수트에 보라색 PVC 소재의 수트를 입고, 그린 컬러의 헤어를 한 채로 무대에 올랐다. 영화 '조커'의 주인공이 연상되는 듯한 차림이였다. 박진영은 홀터넥 상의에 짧은 팬츠를 입고 그 위에 PVC 소재의 의상을 입었다.

파격적인 의상을 갖고 입고 등장한 두 사람은 특유의 자신감 넘치는 퍼포먼스로 좌중을 압도했다. 무대를 지켜보던 갓세븐 잭슨은 두 사람의 의상에 깜짝 놀란 듯한 표정을 지었고, 이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되면서 웃음을 자아해냈다.

박진영은 마마무와 함께 '너 뿐이야', '어머님이 누구니', '나로 말할 것 같으면' 등 히트곡 메들리 무대를 선보이며 무대를 달궜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