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그룹, 정기임원 인사… 최승남 총괄부회장 선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호반그룹, 정기임원 인사… 최승남 총괄부회장 선임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

<호반그룹 제공>


[디지털타임스 박상길 기자] 호반그룹이 2일 그룹 총괄부회장에 최승남 대표(사진)를 신규 선임하고 각 계열사 대표는 업계 전문경영인들을 발탁하는 등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호반그룹은 다가오는 기업공개(IPO)에 대비하고 불확실한 경영환경에서 지속성장을 위해 각 계열사 대표에 업계에서 검증된 전문경영인을 발탁해 전면 배치했다.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은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우리은행 부행장, 우리금융지주 부사장을 거쳐 2015년 호반그룹 부사장으로 합류했다. 이후 금호산업, 대우건설 등 굵직한 M&A 업무를 주도해왔다. 2016년 울트라건설, 2018년 리솜리조트(현 호반호텔&리조트)의 M&A를 진두지휘하고 각각 대표이사를 역임하면서 호반그룹의 사업 다각화에 앞장섰다.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은 현대건설 출신으로 연세대 토목공학과를 졸업한 뒤 현대건설 토목사업본부 상무, 현대엔지니어링 인프라사업 본부장 등 36년간 다수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온 토목분야 전문가다. 호반산업은 2019년 시공능력평가에서 지난해보다 11단계 상승한 21위를 기록했다.

장해석 호반호텔&리조트 사장은 삼성에버랜드 출신의 레저분야 전문가다. 서울대 임학과를 졸업한 후 삼성에버랜드를 거쳐, 오크밸리 기획개발본부장, 무주리조트 대표, 파인스톤CC 대표 등을 역임했다.

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