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석 호소 "구독자 100만 `달나라 공약` 난감..구독 취소 부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나영석 호소 "구독자 100만 `달나라 공약` 난감..구독 취소 부탁"
나영석 호소 (사진=유튜브 채널 '십오야' 캡처)

나영석 PD의 유튜브 채널 '십오야'가 지난 19일 구독자 100만명을 돌파한 가운데, 100만 구독자 공약으로 '은지원과 이수근의 달나라 여행'을 제안했던 나 PD가 구독자들에게 구독 취소를 요청했다.

나 PD는 지난 20일 '긴급 라이브 방송을 하게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생방송을 진행하며 "'사랑한다면 취소하세요' 캠페인을 시작하려 한다"고 말했다.

그는 100만 돌파 기념으로 온 골드 버튼을 공개하면서 "작은 부탁을 드리려고 한다. 원래 100만이 되면 달나라에 가겠다고 말씀을 드렸고, 100만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슬란드 간 세끼') 마지막 방송 시에 구독자가 100만 이상이면 달나라에 가려고 했다. 1명 당 4천억이 든다고 한다. 2명이 가면 8천억, 나까지 가면.. 그런 상황이다"며 "돈을 빌리는 방법도 알아봤는데 tvN 담보를 잡혀도 못 빌린다고 한다"고 말했다.

나 PD는 "진실된 말씀드리겠다. 이렇게 일이 커질 줄 사실 정말 몰랐다. 이렇게 난감해질 줄 몰랐다"며 "그렇다고 약속을 헌신짝처럼 어길 수 없다. 유일한 방법은 구독자를 100만 아래로 내리는 방법"이라고 호소했다.

그가 언급한 '아이슬란드 간 세끼' 마지막 방송은 오는 22일이다. 나 PD는 "사랑한다면 취소하세요' 캠페인에 많은 사랑 보내주셔서 계속 취소 해주신다면, 금요일 마지막 방송에 100만 아래로 내려갈 수 있다"며 제작진과 출연진 모두 구독을 취소했다고 강조했다.

나영석 PD의 호소에 일부 구독자들은 채널 구독을 취소했다. 이에 '십오야'의 현재 구독자 수는 99만 5천여명으로 떨어졌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