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전주 태평 아이파크` 오늘 견본주택 개장

1319세대 대단지… 全세대 중소형 구성
13년만에 브랜드 아파트 공급
59~84㎡ 1045세대 일반 분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HDC현대산업개발 `전주 태평 아이파크` 오늘 견본주택 개장
전주 태평 아이파크 조감도.
HDC현대산업개발 제공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전라북도 전주시에 짓는 '전주 태평 아이파크' 견본주택을 오는 8일 개관하고 분양에 들어간다고 7일 밝혔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는 전주시 완산구 태평동 123-9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단지로, 태평동에서는 2006년 이후 13년 만에 공급되는 대단지 브랜드 아파트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12개동, 총 1319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59~84㎡ 1045세대가 일반에 분양된다.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세대 수는 59㎡ 445세대, 74㎡ 242세대, 84㎡ 358세대다.

7일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전주 태평 아이파크는 생활 인프라가 이미 갖춰진 원도심에 들어선다는 점이 장점이다. 단지 옆으로는 공북로, 태진로, 전주천동로, 기린대로 등이 있으며, 전주고속·시외버스터미널과 KTX 전주역도 인접해 있다.

단지 반경 1㎞ 이내에는 전주시청, 덕진구청이 있으며 홈플러스, 신중앙시장, NC웨이브, 세이브존, 메가박스, 전주시네마, 전라북도 교육문화회관, 한옥마을 등도 인접해 있다.

학군으로는 전주초, 진북초, 전주중앙중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으며 전북고 신흥고, 신일중, 전주고 등도 가까이 있다.

단지는 남향 위주의 배치 설계 및 낮은 건폐율과 넓은 동간 거리가 적용된다. 단지 내 주차공간은 지하로 배치되고 지상에는 고요의 숲, 깊은 마당 등 테마 조경공간이 꾸며진다.

세대 내에는 드레스룸, 현관 창고, 복도 수납장 등 수납공간이 갖춰지며 전용면적 84㎡에는 알파룸이 설계돼 입주자의 취향에 따라 다양한 공간연출이 가능하다. 또 주방에는 다용도실이 주방과 연결돼 설계된다.

홈네트워크시스템도 갖춰져 조명, 가스, 도어록, 난방, 세대환기 등을 제어할 수 있고 엘리베이터 호출 및 날씨정보, 에너지 사용량 조회도 가능하다.

이 외 스마트폰을 소지하고 있으면 공동현관 자동출입이 가능한 원패스 시스템과 공기질 측정센서를 통해 세대 내 공기를 실시간으로 감지하고 분석해주는 스마트 공기질 관리 서비스(발코니 확장 시)도 제공된다.

HDC현대산업개발 분양관계자는 "13년 만에 태평동에 들어서는 브랜드 아파트인데다,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한번에 누릴 수 있는 입지여건을 갖추고 있다 보니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수요에게까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여기에 전 세대가 중소형으로 구성되고, 다양한 특화설계 적용으로 주거 편의성까지 한층 더 높인 만큼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 견본주택은 전북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3가 1695-3번지에 위치해 있으며, 입주예정일은 2022년 5월이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