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두 "북한주민 2명 오후 3시12분 판문점 통해 북측에 송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정경두 "북한주민 2명 오후 3시12분 판문점 통해 북측에 송환"
북한주민 송환 관련 질의 경청하는 국방부 장관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지난 11월 2일 삼척으로 내려왔던 북한주민을 이날 15시 판문점을 통해 송환한다는 모 언론사가 촬영한 청와대 관계자의 휴대폰 문자 사진을 모니터에 게시하며 질의하는 자유한국당 백승주 의원의 발언을 경청하고 있다. 2019.11.7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7일 동해상으로 내려온 북한 주민 2명과 관련, "15시 12분 판문점을 통해 북측에 송환된 것으로 보고 받았다"고 말했다.

정 장관은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JSA 현역 중령이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간부에게 보낸 문자로 이 내용이 확인됐다'는 백 의원의 질문에는 "동해상에 상황이 있어서 합동참모본부 주도로 상황 관리를 했었다"고 언급했다.

이어 "우리가 작전을 해서 예인을 했다"며 "일단 매뉴얼에 의거해 본인들의 의사를 확인할 수 있도록 중앙합동조사본부로 넘기는 것까지 군이 주도적으로 했고, 그 이후 사안에 대해선 저희가 관여하지 않아서 특별히 보고 받은 것이 없다"고 밝혔다.

정 장관은 또 이들에 대해 "10여명 정도의 살인사건과 연루돼 있고, 그 이후에 내려온 것으로 안다"며 "그 이후에 세부적인 합동조사 결과나 이후의 사안은 제가 상세하게 모르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