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진희, 담담한 고백 "12살 딸 있다..드디어 이야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장진희, 담담한 고백 "12살 딸 있다..드디어 이야기"
배우 장진희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비디오스타' 배우 장진희가 딸을 키우고 있다고 고백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게스트로 장진희를 비롯해 서정희, 서동주, 지주연이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영화 '극한직업'으로 대중들에게 잘 알려진 장진희는 이날 자신에게 딸이 있다고 털어놨다.

장진희는 "딸이 있다. 주변 분들은 다 안다. 공식적으로 질문을 받거나 이야기한 적은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결혼을 했고, 출산을 했고, 이혼을 했다. 이혼한지는 10년째 됐다"며 딸이 12살이라고 덧붙였다.

장진희는 "얘기를 하고 싶었는데 기회가 없더라"며"어느날 '엄마 왜, 내가 딸인걸 아무도 몰라?'라는 아이의 질문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는 "연기를 시작하게 된 것도 '일하는 엄마'를 좋아하는 아이 덕분이었다. 아이의 말에 힘입어 제가 하고 싶은 것을 찾아 과감하게 도전을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 장진희는 딸에게 "엄마가 드디어 방송에서 얘기했다. 마음 많이 힘들 텐데 예쁘게 얘기해줘서 고맙다. 버킷리스트 함께 채우자. 사랑해"라는 영상편지를 보내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지주연이 지난해 결혼을 했고, 이별까지 겪었다고 고백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