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트롬 스타일러 새 TV 광고 선보여…"원조의 차별화 성능 강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미정 기자] LG전자가 트롬 스타일러의 새로운 TV 광고를 선보였다.

LG전자는 의류관리기 원조인 LG 트롬 스타일러만의 차별화된 성능과 편리함을 강조한 '진짜 스타일러의 의류관리'라는 주제로 새 광고를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광고에 먼지를 제대로 털어주는 스타일러의 차별화된 기술을 담았다. 또 바지 칼주름 관리, 트루스팀, 저온제습방식 건조 등 스타일러의 핵심기능을 시각적으로 표현했다.

스타일러는 특허기술인 무빙행어(Moving Hanger)의 강력한 힘으로 1분에 최대 200회 옷을 흔들며 털어줘 옷의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생활 구김을 줄여준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스타일러의 바지 칼주름 관리기(Pants Press)로 바지를 꾹 눌러 마치 다림질한 것처럼 바지선을 제대로 잡아주고 생활 주름도 말끔하게 없애준다고 덧붙였다.

광고는 물을 끓여서 만든 스타일러의 트루스팀이 구석구석 의류를 살균 탈취하는 모습도 보여준다. 물 입자의 1600분의 1만큼 미세한 트루스팀은 옷의 유해세균을 살균하고 옷에 밴 냄새, 집먼지 진드기, 각종 바이러스 등을 없애준다.

LG전자 관계자는 "스타일러 연구개발에 소요된 기간만 9년, 관련 특허는 200여 개에 이른다"며 "한국, 미국, 일본, 중국, 독일 등 10여 국가에 스타일러를 출시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신개념 의류관리문화를 전파하고 있다"고 있다고 말했다.

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LG전자, 트롬 스타일러 새 TV 광고 선보여…"원조의 차별화 성능 강조"
G전자가 트롬 스타일러의 새로운 TV 광고를 선보였다. 이미지는 LG 트롬 스타일러 광고영상 캡처화면.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