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축구대표팀 감독에 콜린 벨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여자축구대표팀 감독에 콜린 벨


영국 출신 콜린 벨 허더즈필드 수석코치(58·사진)가 한국 여자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에 선임됐다고 대한축구협회가 20일 밝혔다. 벨 감독의 계약기간은 2022년 여자 아시안컵 본선까지 3년이다. 영국에서 태어난 벨 감독은 영국과 독일 국적을 갖고 있다.

28세에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마인츠에서 선수 생활을 마치고 코블렌츠에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다. 2011년 SC 07 바드 노이에나르 감독을 시작으로 올해 6월까지 약 8년간 여자축구팀을 맡았다.

2013년 독일 여자 분데스리가 FFC 프랑크푸르트 감독으로 취임해 2014년 독일컵 우승, 2015년 유럽축구연맹(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2015-2016시즌에는 노르웨이 명문 아발드네스 감독으로 부임했으며 2017년부터 올해 6월까지 아일랜드 여자 국가대표팀을 감독을 역임했다. 최근에는 잉글랜드 챔피언십 허더즈필드 수석코치로 활동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