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태풍 피해지역에 10억 기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K, 태풍 피해지역에 10억 기탁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SK그룹(사진)은 17일 SV(사회적가치)위원회를 개최하고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를 복구하기 위해 성금 10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SK그룹은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울진, 영덕, 삼척 등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될 만큼 피해가 커진 데 따라 이같이 결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SK그룹은 4월 강원도 산불피해 때는 10억원, 2017년 포항 지진 피해에는 20억원을 기부했다. 해외에서도 지난해 인도네시아 지진, 2011년 일본 동북부 대지진 때 각각 30만 달러와 1억엔을 지원했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